IT·전자

[CES 2020] 둘째 날 두산과 피코 찾은 하현회 부회장

발행일시 : 2020-01-09 11:45

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CES 둘째날을 맞아 두산과 피코 전시부스를 방문했다.

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‘CES 2020’ 사우스홀에 위치한 두산 공동관을 방문, 모빌리티 이노베이션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. [사진=LG유플러스] <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‘CES 2020’ 사우스홀에 위치한 두산 공동관을 방문, 모빌리티 이노베이션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. [사진=LG유플러스]>
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'CES 2020'에서 사우스홀에 위치한 피코(PICO) 전시부스를 방문, 가상현실 헤드셋(VR HMD) 신제품을 체험하고 있다. [사진=LG유플러스] <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'CES 2020'에서 사우스홀에 위치한 피코(PICO) 전시부스를 방문, 가상현실 헤드셋(VR HMD) 신제품을 체험하고 있다. [사진=LG유플러스]>

LG유플러스는 이날 하현회 부회장과 문홍성 두산 사장이 5G와 모빌리티 시대 양사 시너지 창출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.

LG유플러스와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2018년 5월에 5G 기반 무인자율작업이 가능한 건설기계 기술 개발 등 스마트건설 사업협력을 위한 MOU(양해각서)를 체결한 바 있다. 두 회사는 5G 통신망과 드론, 센서, MEC, 초저지연 영상전송 기술 등을 활용, 건설·토목 등 작업 현장에서 자율작업 및 원격제어가 가능한 건설기계를 개발, 실증 중이다.

김광회 기자 elian118@nextdaily.co.kr

© 2020 nextdaily.co.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
(주)넥스트데일리 | 등록번호 : 서울 아 01185 | 등록일 : 2010년 03월 26일 | 제호 : 넥스트데일리 | 발행·편집인 : 구원모
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, 701호ㅣ발행일자 : 2005년 08월 17일 | 대표전화 : 02-6925-6346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나성률

Copyright © Nextdaily. All Rights Reserved